도공수행체험

도공체험 사례

백회로부터 뜨거운 불기운이 내려와

2016.04.19 | 조회 1981

Go, Giyoung (28, M) / Gyomu Sagam, Busan Gaya dojang.




백회로부터 뜨거운 불기운이 내려와

The hot energy of fire came down from the top of my head  


오늘 도공은 참회로부터 시작해서 천지광명의 한없이 밝은 조화기운을 듬뿍 받았습니다. 또 내면과 외면의 어둠을 몰아내고 성도님들과 하나가 되어 그 기운을 나누는 신나는 도공을 했습니다. 태을주와 ‘지기금지원위대강’을 읽으며 도공을 할 때 머리 위로 내려오는 기운을 손을 뻗어 받아 내리다가 몸이 뒤로 젖혀져 누워서 도공을 하게 되었습니다. 


‘지기금지원위대강’을 외우며 양팔을 둥글게 휘저었는데 누워있는 몸 바로 정면에서 밝은 빛들이 퍼져 내려오기도 하고 백회로부터 뜨거운 불기운이 쭉 들어오면서 목, 가슴, 배, 등을 거쳐 하체 쪽으로 내려왔습니다. 수직, 수평으로 사방에서 기운이 내려오는데 누워서 그 기운을 다 쬐니까 너무너무 편안하고 기분이 좋았습니다. 누워 있다 일어서서 도공을 하는데 몸이 날아갈 듯이 가벼워서 위아래로 뛰면서 팔도 위아래 좌우로 흔들었습니다. 머리 위에서부터 계속 불기운이 수직으로 내려와 온몸을 뜨겁게 데워주었고, 주변이 온통 하얗게 빛이 났습니다. 정말 환하고 힘이 넘치게 해주는 기운이라 주변 성도님들과 꼭 살리고 싶은 사람들에게 그 기운을 나눠주고 싶어서 치어리더가 응원을 하듯이 양팔과 양손을 힘차게 흔들며 온몸으로 춤을 추었습니다. 


마지막에 마무리로 태을주와 ‘지기금지원위대강’을 할 때는 자리에 앉아 다시 제 자신을 향해 도공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때 주문 읽는 소리에 집중하며 기운이 가는 곳에 손으로 아픈 부위를 살살 두드렸는데 폐부肺腑가 따끔거리면서 한동안 기침이 나오다가 안정이 되었습니다. 며칠 전 한기가 들어 감기 초기증상으로 콧물과 코막힘, 두통이 있어서 불편했는데 오늘 완전히 나아버렸습니다. 그전에도 감기 초기증상부터 몇 주간 심하게 걸린 목감기까지도 도공을 통해 자연스레 치유된 경험이 있었는데 오늘도 정말 신기했습니다. (9월 7일)


During today’s dynamic meditation, starting with repentance, I received the boundlessly bright energy of the creation-transformation of heaven and earth’s resplendence. I performed the dynamic meditation of driving out the darkness inside and outside of me and became one with the other practitioners, sharing my energy with them. Doing  dynamic meditation while chanting the taeulju mantra and jee-gee-geum-jee-wun-we-dae-gang, I spread my arms up to receive the energy coming down above my head and my body tilted back and I continued doing dynamic mediation while lying down. I was chanting dynamic meditation and as I turned both of my arms in circles, a bright energy spread out upon me. I felt the energy of fire from the top of my head, down through my neck, chest, stomach, and back, to my lower body. I felt energy coming horizontally and vertically from all four directions. I felt so comfortable and happy to be receiving all that energy while lying down. I stood up later for  dynamic meditation and my body felt so light that it could fly, so I jumped up and down and I swung my arms up and down. The fire energy vertically travelled from the top of my head down to heat my body and I saw my surroundings as if they were shining in white light. The energy was bright and powerful and I wanted to share this energy with the ones that I truly want to save, so like a cheerleader cheering for the home team, I shook both of my arms and my hands and danced with all of my body. Towards the end, when we were doing the taeulju mantra and the jee-gee-geum-jee-wun-we-dae-gang, I stood up and directed the dynamic meditation toward myself.  I concentrated on the sound of the mantra chanting and I tapped the area of pain the energy lead to. My lungs hurt as if stuck with pins and needles and I coughed for a while until I found balance again. A few days ago I felt cold energy in my body, and I was going through the early stages of the flu, such as a runny and stuffy nose and a headache, but today all of that was completely gone. Prior to today, I had experienced being naturally cured from the early stages of flu and sore throat I had for several weeks. The results of today were also amazing. (Sept. 7th)       



twitter faceboo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135개(1/14페이지)